본문 바로가기

무라카미라이브러리

와세다 국제문학관 개관에 부쳐 - 하루키 기념 인사말 全文 지난 10월 1일 코로나로 인해 최초 계획 보다 다소 늦게 오픈한 와세다 국제문학관에 대한 일본내에서의 관심이 연일 뜨거운데요. 오픈 이후 하루키가 직접 등장한 작가와의 대화 프로그램 부터 다양한 관련 프로그램이 계속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하루키가 오가와 요코 작가와 함께 등장한 Authors ALive! 프로그램은 다음 포스팅으로 소개해 드리려고합니다. 국제문학관에 입점해 있는 와세다 재학생들이 운영하는 카페인 'Orange Cat'에 대한 소식도 다음 포스팅으로 함께 전해드리겠습니다. 오늘은 와세다 국제문학관 오픈에 맞춰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발언한 하루키의 육성을 글로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며칠 전 와세다 대학 홈페이지에 내용이 공개된(이라고는 하지만, 개관 기념식에 참석한 기자들의 취재 기사로 .. 더보기
하루키 와세다 국제문학관 개관 기념 교도통신 인터뷰 (전편) 지난 10월 1일 와세다 대학 캠퍼스안에 무라카미 라이브러리가 개관해서, 일본 내 하루키 팬들사이에서 연일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현재는 코로나 상황으로 예약제로 운영 중이어서 방문자가 제한적이지만, 계속해서 많은 분들이 다녀가고 SNS를 통해 방문 인증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개관을 앞둔 9월말 도쿄 시내에서 당사자인 하루키가 교도 통신과 지면 인터뷰를 진행했답니다. 인터뷰 시점이 오픈 전인점 참고해서 인터뷰 내용 따라와주세요 :D 어려운 시대 속의 새로운 액티비티 困難な時代の新たなアクティビティー Q: 이번에 오픈하게되는 국제 문학관은 무라카미씨의 의견도 십분 반영되었다고 들었습니다. 하루키: 대학 측에 여러가지를 전달했답니다. 처음 시작은 제 원고나 서적 등 '물건'을 보관하고 전시한다는 것에서 시작했.. 더보기
와세다 국제 문학관(무라카미 라이브러리) 오픈 기자회견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공사가 지연된 와세다 국제 문학관 (애칭 무라카미 라이브러리)이 10/1일 드디어 오픈 했답니다. 18년 가을 하루키가 처음으로 자청하여 기자회견을 하며, 자녀가 없는 본인이 소장하고 있던 자필 원고나 번역본 그리고 레코드들을 모교인 와세다 대학에 기증하고 싶다고 전해왔죠. 작가 생활을 하며 쌓여진 수 많은 자료들을 맡아 줄 후세가 없다는게 국제 문학관의 시발점이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국제문학관의 설계는 유명한 건축가인 쿠마 켄고씨가 맡았고, 국제 문학관 설립에 필요한 자금은 유니클로 회장 야나이 다다시씨가 기부했네요. 야나이 회장은 하루키와 와세다 대학 동문이고 나이도 같네요. :D 와세다 국제문학관이 오픈하면서 일본은 물론 국내 언론에도 많이 기사화가 되었답니다. YTN에서는 .. 더보기
와세다 무라카미 라이브러리 완공 기념 TBS 방송 올 10월 하루키 팬들에게 큰 의미가 있을 장소가 일본 와세다 대학에 오픈하게 됩니다. 18년 가을 하루키가 최초로 공개 인터뷰 자리에 나서면서까지 발표한 것으로 큰 화제가 되었던, 무라카미 라이브러리 즉 와세다 국제문학관 개관이 그것인데요. 그 사이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공사도 차질이 생겨 약 2년 넘는 시간이 흘러 드디어 오픈하게 되었네요. 관련된 소식을 일본 TBS 방송에서 다뤘고, 그 영상을 유튜브를 통해서도 공개했답니다. 본 포스팅을 통해 내용을 전달해 드릴게요. 먼저, 무라카미 라이브러리는 문학을 연구하는 학생이나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자유롭게 공개되는 문학 연구 교류의 장을 모토로, 하루키로 부터 작가 본인의 친필 원고와 전 세계 번역본 그리고 소장하고 있던 LP 앨범 등이 기증 받아 내부가.. 더보기
무라카미 라이브러리 10월 1일 정식 개관 The Haruki Murakami Library 직전 와세다 대학 21년 입학식 하루키 연설 포스팅을 통해 와세다 국제 문학관 (The Haruki Murakami Library)의 개관일이 드디어 정해졌다는 소식을 전해드렸는데요. 하루키의 연설에도 국제문학관이 곧 오픈 될 예정이다라는 얘기가 있었고, 곧바로 와세다 대학에서 공식 루트를 통해 개관일을 10월 1일로 특정했습니다. 코로나 사태로 당초 계획된 4월 보다 반년 늦게 정식 개관하게 되었네요. 최초 공개된 무라카미 라이브러리의 조감도와 현재 진행 중인 공사 현장 사진입니다. 조감도는 왜였는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컨셉도 정도로 생각했는데 진짜 똑같이 짓고 있어서 뭐랄까요 조금 김이 새는 느낌도 없지 않아 있습니다. :D 라이브러리 공사비 약 12억원은 동문이기도 한 유니클로의 야나이 다다이 회장이.. 더보기
하루키 유니클로 T 발매 기념 인터뷰 - 라이프웨어 매거진 하루키 팬이시라면 이미 알고 계실, 다소 놀랍기도 하고 팬으로서 너무 고맙기도 한 인터뷰가 유니클로 매거진을 통해 3월 초 공개 되었습니다. 하루키가 18년 부터 진행해 오고 있는 도쿄 FM 방송국의 '무라카미 라디오' 프로그램과 유니클로가 콜라보 한 것인데요. 하루키 작품을 테마로 한 티셔츠 발매와 함께 하루키의 인터뷰가 진행되었답니다. 인터뷰 원문을 찾아 헤매고 또 번역 과정을 거칠 필요도 없이, 국내 유니클로 홈페이지에도 그대로 전문이 공개되었고, 심지어 매장에서 무료 배포되는 라이프 웨어 매거진에도 고스란히 실렸답니다. 아직 매거진을 손에 못 넣으신 분들은 바로 매장으로 찾아가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D 유니클로 매장에서 무료 배포 중이었던 라이프웨어 매거진 입니다. 21년 S/S 시즌이 4번.. 더보기
하루키 라이브러리 '국제문학관' 명칭으로 21년 와세다 대학 오픈 작년 11월 초 하루키가 모교인 와세다 대학의 기자회견에 참가해 대중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언론 인터뷰는 종종 하지만, 일본내의 기자회견이라는 자리는 제가 알기론 전무후무한 자리였던 걸로 기억합니다. 교토에서의 공개 강연은 있었지만, 기자회견 형태의 자리는 그야말로 파격이라고 할 수 있었죠. 그렇게 파격적인 기자회견에서는 그에 맞는 파격적인 내용들이 포함되어 있었죠. 자신이 소장하고 있는 레코드 1만여점과 친필 원고 (특히 친필 원고!) 및 전 세계 번역된 그의 작품들을 기증한다라는 내용들이었답니다. 기증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슬슬 나이가 들고 자녀가 없는 상태에서 소장품들이 제대로 집에 남아 있을지 자신이 없어 비교적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곳에 기증하여, 세계 문학과 번역을 연구하는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더보기
하루키 와세다 대학 '무라카미 라이브러리' 설립 기자회견 전문 다소 놀라운 소식이 어제 도쿄 와세다 대학으로 부터 전해졌습니다. 기사 타이틀은 '무라카미씨 37년만의 기자회견'이라는 놀랄만한 내용이었는데요. 사실 그 회견의 내용이 더 놀라웠답니다. 이미 국내 언론에서도 많이 기사화되어 잘 알고 계실 것 같은데요. 하루키가 워드프로세서로 작업을 하기 전, 즉 자필 원고가 남아있는 까지의 원고와 비평집, 해외 원서 그리고 무려 2만장이나 되는 레코드를 와세다 대학에 기증한다는 내용입니다. 데뷔작 원고는 코단샤 출판사에 있을 거라고 얘기하네요. 이 자료들을 모아 문화 교류 및 창작자의 연구에 일조를 하게될 가칭 '무라카미 라이브러리'의 구상안도 나왔다고 합니다. 기증은 내년 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고 하네요. 기자회견의 일문일답을 정리해봤습니다. 와세다 대학에서 해외 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