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루키 통신/하루키 뉴스

하루키, 류이치 사카모토 재발매 앨범 BTTB 라이너 노트 참여 류이치 사카모토의 1998년 앨범이죠 BTTB 앨범이 이번에 LP로 재발매 된다고 합니다. BTTB는 'back to the basic'이란 의미를 담고 있죠. 이번 앨범에 하루키가 라이너 노트에 참여를 했다는 소식입니다. 하루키와 류이치 사카모토는 하루키의 단편이죠. 를 영화하면서 OST에 참여하면서 인연을 맺었고요. 음악을 좋아하는 하루키가 류이치 사카모토의 음악도 자연스레 듣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지난 8월 무라카미 라디오 진행시에는, 류이치 사카모토의 딸이자 가수인 사카모토 미우씨가 게스트로 등장하기도 했답니다. 하루키가 류이치 사카모토의 재발매 앨범에 어떤 내용의 라이너 노트를 썼는지 보시죠. 글의 길이가 원래 이정도인지 공개된 것이 이것 뿐인지는 확인하지 못했습니다. :D 음악을 사랑하는 소설.. 더보기
하루키 2018 뉴아카데미 문학상 최종 4인 후보 선정 후 사퇴 의견 *10/15일자로 하루키는 뉴아카데미상에서 사퇴한다는 공식 의사를 전달했다고 합니다. 최종 후보에 선정된 것은 영광스런 일이나, 언론의 노출을 피해 글쓰기에 집념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다고 합니다. [아래 내용은 최종 4인 후보로 선정되었다는 소식의 글입니다.] 지난해 일본계 영국인 작가인 가즈오 이시구로의 수상으로 16년 밥딜런 이후 2년 연속 여러의미로 신선한 노벨문학상 수상자를 발표한 스웨덴 한림원이 성추문 스캔들을 겪으며, 올해 노벨문학상 시상을 잠정 중단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노벨문학상에 대한 대중의 신뢰가 떨어진 상태에서 지속할 수 없다고 판단했고, 위원회를 정비한다는 이유를 들었죠. 올해 위원회를 정비하고 내년에 노벨문학상을 2명을 발표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올해 문학상을 그냥 넘길 수 없었.. 더보기
하루키 2018년 10월 뉴요커 페스티벌 패널 참가 하루키가 2018년 뉴요커 페스티벌에 패널로 참가해 대담을 가진다고 합니다. 뉴요커 페스티벌은 미국의 주간지 뉴요커지에서 매년 가을 개최하는 행사로, 사회, 문화, 정치 전반에 걸쳐 명사를 초청해 대담을 진행합니다. 제가 파악하기론 하루키는 이 페스티벌에 처음 참가하는 것 같고요. 뉴요커지의 문학 편집장인 데보라 트레이스먼과 대담을 가진다고 합니다. 대담의 타이틀은 네요. 대담 참가비는 79불이고요. 당연히 sold out 입니다. :D https://festival.newyorker.com/ [무라카미 연대기 (Murakami Chronicle)] - 일시: 2018년 10월 6일 13:00 (미국 시간) - 장소: 뉴욕 윤리문화학회- 대담: 무라카미 하루키 + 데보라 트레이스먼- 주제: 무라카미 연대.. 더보기
하루키 라디오 재등장 10/21일 '가을의 긴 밤을 무라카미가 선정한 곡으로 즐겁게' 지난 8월 5일 'Run&Songs'이라는 타이틀로 하루키가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했죠. 하루키팬으로서 정말 대단한 이벤트가 아닐 수 없었죠. 당시 방송을 트랙으로 만들어 운전할 때 듣곤 하는데, 전혀 질리지가 않네요. 당시의 내용은 도쿄 FM 사이트에 하루키의 멘트까지 친절하게 잘 정리가 되어 있답니다. https://www.tfm.co.jp/murakamiradio/ 첫번째 라디오 진행 당시 클로징 멘트로, '자 그럼 이번회는 여기서 마치겠습니다.'라고 해서 분명히 다음이 있을 것이라고 봤죠. 첫회의 반응이 너무 좋아서 일단 2,3회까지는 진행하는 것으로 얘기가 된 것 같습니다. 그중 2회차를 10/21(일) 저녁 7시부터 1시간 진행한다고 하네요. 두번째 무라카미라디오 진행에 임하는 하루키의 메세지.. 더보기
무라카미 하루키 라디오 DJ 선곡 리스트 Run & Songs 무라카미 하루키의 첫 DJ 도전이 오늘 저녁 7시 부터 1시간 동안 Tokyo FM을 통해 진행되었답니다. 아쉽게도 직접 육성을 듣지는 못했지만, 일본 팬들로 부터 어떤 곡이 플레이 되었는지 포스팅을 통해 전해드릴게요. 방송 전 SNS를 통해서 많은 일본 팬들이 기대감을 숨기지 못한 채 대기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하루키의 DJ 육성은 방송 종료 후에 들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습니다. 하루키 Run & Songs 선곡 리스트 및 주요 내용 "안녕 하세요. 무라카미 하루키입니다." 라는 인사로 시작을 했습니다. 일본 팬들의 반응은 일단 차분한 목소리로 조금은 경직된 목소리였다가, 점차 목소리가 듣기 편해졌다고 하네요. 그리고 중간에 서프라이즈인지는 모르겠지만, 류이치 사카모토의 딸이자 가수인.. 더보기
하루키를 전격 해부한 인터뷰집 <수리부엉이는 황혼에 날아오른다> 국내 출간! 제가 정말 기다렸던 하루키 인터뷰 집이 문학동네를 통해 8/1일 국내 번역 출간됩니다. 제 포스팅을 보셨던 분들은 잘 아실거라 생각됩니다만, 일본에서 작년 4월 일본 하루키 팬들 사이에서 크게 이슈가 된 인터뷰 집이 출간됩니다. 바로 라는 제목의 인터뷰집인데요. 가와카미 에미코라는 일본 아쿠타카와 출신 작가이자, 고베 출신으로서 하루키 팬이기도 한 그녀와 하루키가 가진 '본격' 하루키를 파헤친다라는 느낌의 인터뷰이거든요. 수리부엉이는 황혼에 날아오른다 - 무라카미 하루키.가와카미 미에코 지음, 홍은주 옮김/문학동네 가와카미 에미코씨가 집요하게 물고 늘어지는 인터뷰어로서의 훌륭한(?) 자세가 독자들로 하여금 흥미를 불러 일으켰답니다. 하루키 인터뷰를 접해 보신 분들은 하루키가 본인 작품의 해설에 대한 물음.. 더보기
하루키 POPEYE 8월호 에세이 '내가 사랑했던 티셔츠' 이번 포스팅은 일본의 패션 문화 매거진이죠. POPEYE 8월호 서핑 특집호에 하루키의 서핑관 관련된 티셔츠에 관한 에세이와 인터뷰가 실렸는데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짧은 에세이를 소개해보려고 합니다. 인터뷰는 다른 포스팅으로 어떤 내용인지 알려드릴게요. 에세이는 이번 호에서 끝나는 건 아닌 것 같고요. 각 월의 주제에 맞는 하루키가 가지고 있는 티셔츠를 소개하는 것 같습니다. POPEYE(ポパイ) 2018年 8月號 - /マガジンハウス '내가 사랑했던 티셔츠'-무라카미 하루키 popeye 8월호 서핑 특집 기고글 아주 오래전 옛날 이랄까, 1980년대의 이야기이지만 부끄럽게도 그 즈음에 서핑을 했었답니다. 후지사와시의 쿠게누마에 살고 있을 때인데, 사는 곳 근처에 서핑에 푹 빠진 사람이 있어서 (그즈음에는.. 더보기
하루키 관련 일본 신간 소개 <무라카미 하루키의 100곡, 村上春樹の100曲> 오는 8월 5일 TOKYO FM에서 하루키가 처음으로 DJ를 진행한다는 소식을 전해드렸는데요. 작가로 데뷔하기전 와세다 대학 시절 부터 약 8년 동안 재즈바 피터캣을 운영하면서, 그의 손으로 턴테이블에 올려졌을 수 많은 앨범들이 2018년 방송국의 턴테이블로 올려진다고 생각하니 너무 즐겁습니다. 본인 만큼 즐거울 순 없겠지만요. 이번에 소개해 드릴 하루키 관련 소식은, 하루키가 쓴 작품은 아니지만, 숱한 하루키 관련 서적 중에 흥미있는 책이 일본에서 출간되어 전해드립니다. 2018.6.15 *아마존 링크-구리하라 유이치로 외 4명 공저 은 공저자들의 서문과 좌담회가 책의 시작과 마무리를 맡고 있고, 주요 내용은 음악의 장르별(팝, 클래식, 재즈)로 하루키와 관련된, 또 그가 왜 이 음악을 사용했는지 등을.. 더보기
하루키 8월 TOKYO FM에서 '무라카미 라디오, Run & Song' 전격 진행 어제 오전 신쵸사의 메일을 통해 깜짝 놀랄만한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그 소식은 무려 '무라카미 라디오'에 관한 소식이었답니다. 하루키의 소설 소식도 반갑지만, 그의 에세이 소식에 더 반응하는 팬도 있죠. 그런데 자세히 보니 에세이의 시즌 4 소식이 아니었습니다. 말그대로 무라카미 라디오가 현실이 되어버린 하루키가 직접 라디오에 출연해 1시간 동안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선곡하고 질문에 대한 답변도 하고, 자신의 얘기도 허심탄회하게 한다는 내용이었답니다. 는 2001년 처음 잡지 anan을 통해 연재된 하루키의 에세이를 모은 책인데요. 2012년 3번째 가 나와 3편이 다시 한 번 리뉴얼 되어 국내에서 발매되기도 했죠. '무라카미 라디오'라는 말이 처음 나오게 된 건, 1996년 하루키가 개설된 팬들과의 교류.. 더보기
하루키 단편 3편 <문학계> 7월호를 통해 발표 하루키의 새로운 단편 출간 소식입니다. 2017년 장편 출간 이후 번역 작업에 집중했던 하루키가 역시 단편도 완성하여 3편을 발표하네요. 같이 연작 개념은 아니고 각기 다른 3개의 작품인 것 같습니다. 문예춘추사에서 발간하는 라는 문예지 7월호에 실릴 예정이라고 하네요. 발매일은 6월 7일입니다. 「石のまくらに」 「クリーム」 「チャーリー・パーカー・プレイズ・ボサノヴァ」3개의 짧은 이야기라고 되어있어, 단편소설일 것 같고요. 찰리파커 관련된 이야기는 제목으로만 봐서는 에세이 같기도 한데, 어떤 내용의 이야기일지 궁금하네요. 발매되면 다시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이상 하루키의 단편 발표 소식이었습니다! 더보기
하루키 단편 <하나레이 만> 일본에서 영화화 하루키의 단편 일본에서 올 10월 영화화 된다는 소식입니다. 이 작품은 2005년 신초사 문예지에 실리고, 그해말 이란 단편집으로 간행됩니다. 2004년 장편 를 마무리하고, 쓰여진 작품으로 볼 수 있겠네요. 저는 하면 떠오르는 것은 문학사상사의 그 괴기한 표지 뿐이지만, 은 하루키의 현실과 이상의 경계를 오가는 스토리 중 가장 아름다운 작품이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의 배경은 하와이 카우아이섬으로 이곳은 하루키의 하와이 집이 있는 곳이기도하고, 하루키가 좋아하는 (하루키 외에도 많은 일본인이 좋아하죠) 곳이기도합니다. 이 쓰여지기전, 하루키는 2002년 초고를 카우아이섬의 노스쇼어에서 6개월 정도 썼는데요. 에서 묘사되는 위치와 정확히 일치하죠. 추측하건대, 하루키는 를 쓰기 위해 카우아이에 머물며, .. 더보기
하루키 호주 멜버른 빅토리아 주립도서관 방문기 따끈다끈한 하루키 소식을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호주 멜버른에 있는 유서 깊은 도서관이죠.빅토리아 주립 도서관에 하루키가 특별 게스트로 방문했다고, 빅토리아 주립 도서관 블로그에 관련 소식이 올라왔답니다. 하루키는 작년 초 를 끝내고, 다시금 에세이와 번역, 단편 소설을 집필하는 기간에 돌입한 상태인데요. 이번 빅토리아 주립 도서관 방문이 에세이와 관련한 방문인 것 같기도 싶습니다. 다음번 하루키 에세이집은 가 아닐까 조심스레 예측해 봅니다. 출처: 빅토리아 주립 도서관 사실 하루키와 도서관은 꽤나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죠. 하루키가 중학생 시절 자주 다녔던 니시노미야 도서관과 재수 시절 다녔던 우치데 도서관, 그리고 대학 시절 매일 드나들며 미국 소설과 시나리오를 탐독했던 와세다 대학의 쓰보우치 기념 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