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사탕은 뭐니뭐니해도 오렌지 맛

category 사진 2011. 9. 5. 22:49
반응형


T3 요녀석을 들고 마음 속으로 '부탁한다'를 외치고 찍은 샷이에요. 광량이 너무나 부족해서 주인장으로서 무책임한 거 아닌가란 생각을 하면서도 펼쳐진 전등의 색감이 너무 예뻐 지나칠 수 가 없었답니다. 작년 4월인가 그럴거에요. 일백프로 표현은 못 해줬지만, 사진을 보니 당시의 심적인 풍족감이 고스란히 살아납니다. 이게 사진의 매력이 아닐까요? *그나저나 사진은 정말 오랜만에 올려보네요. 스스로 각박해졌는지 카메라를 들고 나간지가 꽤 되었습니다. 반성합니다. 반성.

Contax T3 / 35mm Sonnar *T 
청계천 
반응형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가 후기 1  (2) 2011.10.18
공항공기  (6) 2011.09.24
사탕은 뭐니뭐니해도 오렌지 맛  (4) 2011.09.05
커피를 마시며 여름 바람이 맞고 싶으시다면.  (2) 2011.07.21
더운 여름 냉면, 파전 그리고 맥주  (0) 2011.06.04
여름에 피는 강아지풀  (0) 2011.05.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episodeps.tistory.com BlogIcon 소드!! 2011.09.06 12:14 신고

    사탕을 좀 아시는군요 ㅋㅋㅋ
    사탕은 오렌지맛이 진리죠!

  2. Favicon of http://sosime.tistory.com BlogIcon sosime 2011.09.07 09:03

    제목만 보고 무슨 사진인가 했어요. 사진만 봐도 느낌은 전해져 오네요. 어떻게든 한 장 남기고 싶어 서둘러 카메라를 꺼내셨을 모습도...^^ 아 전 스마트폰으로 바꾼 후에 카메라를 들고 나갈 일이 거의 없네요ㅠ.ㅠ